top of page
martin-martz-OR8DEvVhym0-unsplash.jpg

l    연구    l    보고서 

KERI Insight

내부연구진과 외부전문가들의 개별연구결과를 담아 KERI가 발간한 보고서입니다.

KERI Insight

대한민국 주력산업의 글로벌경쟁력 비교

16. 3. 24.

1

신현한, 이강륜

요약문


2011년 금융위기 이후 우리나라 주력산업에 대한 미국·일본·중국 기업의 매출증가율은 상승세로 돌아선 반면, 우리나라는 하락세를 면치 못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해운업의 경우 한국의 매출증가율은 금융위기 이전인 2010년 40.08%에서 2014년 –16.53%로 크게 하락해, 4개국 중 가장 낮았다. 특히 경쟁국인 일본과 중국의 해운업 매출증가율은 2011년을 기점으로 성장세로 돌아선데 반해, 우리나라는 2012년 이후 마이너스 성장을 이어가는 등 상반된 추이를 보였다. 또 전기전자업의 경우 2010년 한국의 매출증가율은 25.55%로 4개국 중 가장 높았으나, 2014년 4.10%를 기록해 미국 5.94%, 일본 6.68%, 중국 9.84% 보다 낮은 수준으로 나타났다. 한편 2010년에 중국(40.10%)에 이어 23.03%의 높은 매출증가율을 보였던 자동차업도 2014년 –0.36%로 하락해 최하위를 기록했다. 마찬가지로 화학업의 경우 2010년 한국의 매출증가율은 20.51%로 두 번째로 높았으나, 2014년 –1.61%로 하락해 4개국 중 가장 낮았다.


본 보고서에서는 “2011년 금융위기 이후 우리나라의 주력산업에 대한 미국, 중국, 일본의 매출증가율은 회복세로 돌아선데 반해 한국은 대부분의 산업에서 하락세를 벗어나지 못하고 있다”며, “글로벌시장에서의 국내 기업의 경쟁력이 악화되었다는 방증”이라고 말했다.


금융위기 이후 우리나라 주력산업의 영업이익률 회복속도도 경쟁국에 비해 더딘 것으로 나타났다. 철강업의 경우 한국의 영업이익률은 2010년 5.92%로 4개국 중 가장 높았으나, 2014년 3.96%로 하락해 미국 6.55%, 일본 5.27% 보다 뒤쳐졌다. 또 자동차업은 2010년 7.54%에서 2014년 3.77%로 감소해 미국 8.84%, 일본 5.91% 보다 영업이익률이 낮았다. 한편 전기전자업과 화학업의 경우 미국의 영업이익률이 압도적으로 높았으며, 두 업종 모두 일본보다 낮은 수준으로 나타났다. 해운업의 경우 한국의 영업이익률은 계속해서 낮은 수치를 보였으나, 2014년에 들어 일본·중국에 근소한 차이로 앞섰다.


신현한 연세대 교수는 우리나라 주력산업의 성장성과 수익성이 하락하고 있는 원인으로 상대적으로 높은 매출원가율을 들었다. 특히 화학업에서 미국의 매출원가율은 약 30%대로 낮은 수준이지만 한국, 일본, 중국의 매출원가율은 60%를 넘어서는 등 효율성이 낮은 비용구조를 보였다. 또 한국은 자동차업에서 가장 높은 매출원가구조를 가지고 있고, 나머지 전기전자업, 자동차업, 해운업에서도 중국과 유사하게 높은 수준으로 나타났다. 신 교수는 “한국과 중국은 전체 업종에서 상대적으로 높은 매출원가율을 보이는 반면 낮은 판매관리비율을 갖는 비효율적인 비용구조를 가지고 있다”며, “매출원가 구조를 개선하지 않고서는 국내기업이 글로벌 경쟁에서 계속 뒤쳐질 수밖에 없다”고 주장했다.



 

목차


요 약


Ⅰ. 서론


Ⅱ. 국내 제조기업 성장성 및 수익성 하락


Ⅲ. 성장성과 수익성 하락의 원인 분석


Ⅳ. 주력업종(화학,철강,전기전자,자동차,조선) 경영성과 비교분석


Ⅴ. 한·미·일·중의 주력업종(화학,철강,전기전자,자동차,조선) 경영성과 비교분석


Ⅵ. 결론 및 한계점


참고문헌


부 록


(아래 표지를 누르시면 원문으로 이동합니다.)




​#KERI Insight 최신 보고서

bottom of page